본문 바로가기

해외여행/2017.11 Tokyo

11. 아키하바라 나들이 ~ 귀국 막날은 같이온분과 파판 콜라보 카페에 가봤습니다. 사실 제가 생각한플랜은 아니고 같이 오신분의 주 목적이였기에... 아는게 없어서 걍 먹은거만. 뭐시기 스튜였는데 소시지가 맛났던, 이름이 뭐더라... 치킨은 맘에 들었습니다. 아마 아이스크림이었던걸로 기억. 음료도 알콜이랑 다 있었는데 몸에 알코올에 약해서 논 알코올 음료로 결정. 막날이고 돈도 많이 없어서 간단하게 아키바 돌아다니다가 피곤해서 큐어 메이드 카페에 들려봤습니다. 마침 미쿠모양 만쥬도 팔길래 주문. 홍차에 대해선 잘 모르기때문에 추천메뉴에 있는거 하나 시켜봤습니다. 사진찍을땐 항시 직원에게 물어보고 보는앞에서 사진을 찍어야합니다. 찍고나서 보여줘서 확인받아야함. 원래 사람들이 가는 메이드카페는 아직 못 가봤는데 여기는 가볍게 차 마시고 쉬기..
10. 신주쿠 나들이 여행. 일어나자마자 스시. 이케부라운드원 지하의 스시집은 최고입니다. 맨날 먹다가 물려서 별로 못 먹고 나오는데 도쿄올때마다 여기서 스시는 먹어주는듯. 사실 원래 오늘은 디즈니랜드를 갔어야했는데 생각이상으로 쇼핑에 쓴 돈이 많아서 디즈니까지 조졌다간 돌아갈 차비말고는 남는게 없는상황. 피눈물을 머금으면서 오늘은 그냥 신주쿠쪽에서 떠돌이짓이나 합니다. 같이 오신분이 스퀘어에닉스 본사쪽에 샵이 있다고해서 가보려구요. 신주쿠에 온 김에 발트9이나 들러봤는데.. 어제 편의점에서 굿즈 팔던 고치우사 극장판이네요 ㅋㅋㅋ 이런 씨ㅃ타쿠 영화 누가본다고 ㅋㅋㅋ ? 넘 재밌네요 ㅎㅎ. 단행본 기준 5권에서 고향집가는거랑 불꽃놀이축제 짜집기했다 생각하시면 됩니다. 영화 다 보고 내려오는길에 이상한게... 사실 이 옆에 고스로리패..
9. 닛파라 종유동 사실 걸어오면서 땀 좀 흘렸는데 들어오자마자 확 시원해져서 아주 좋았습니다. 좁은 동굴관람에 빠지지않는 경고문. 항상 머리위를 조심합시다. 키가 조금만 큰 분들은 다 부딪힐거같은... 저도 키 큰 편은 아닌데... 내부 안내도입니다. 뭐 사진이라도 찍어두지않는이상은 루트를 알수가 없겠네요.... 거기에다가 가는길에 뭔 갈림길마냥 여기저기 길이 나있고... 이런식으로... 아 그런데 종유동 홈페이지보면 겨울엔 따뜻하다던데 오히려 시원해서 좋던데 ㅋㅋㅋ 얘네가 말하는 겨울은 언제일지... 뭐 이젠 어떻게 제대로 가고있는지도 모르겠네요. 코우보우다이가쿠몬죠.......... 뭐지 저 아래로 가는게 맞는지 위로 가는게 맞는지 도저히 알수가없는 상황. 인터넷으로 사전조사할때 이렇게 빛을 비춰주는사진을 봤는데 여기..
8. 오쿠타마역 -> 닛파라 종유동 첫 목적지인 닛파라 종유동은 버스로 이동합니다. 사실 역에서 상당히 먼 곳에 위치하고있기때문에 본인이 걷는거에 자신이 넘쳐흐르는게 아닌이상 버스가 답이라 생각되네요. 그런데 이게 버스가 평일이랑 주말이랑 종점이 다르기때문에... 닛파라 종유동 홈페이지에 따르면 平日 日原鍾乳洞行終点下車 徒歩約5分 休日 東日原行終点下車 徒歩約25分 즉, 주말에 가면 종점에서 내려서 25분을 걸어야한다는 뜻입니다.... 홀리데이 특급을 노리고 주말에 온다면 이건 좀 감안해야하는 부분. 평일에 내려주는 종점이면 바로 5분만 걸으면 되는데 ㅡㅡ... 거기에다가 산을 계속 올라타서 버스로도 역에서 도착하는데 오래걸렸네요. 요금도 거의 500엔 가량 냈던거같은데... 어차피 오늘 하루는 오쿠타마에 쓰기로했으니 여유롭게 걸어봅니다. ..
7. 신주쿠 -> 오쿠타마 오늘은 오쿠타마에 가보겠습니다. 츄오쾌속선을 타도 거진 1시간 40분이 걸리는곳이라 주말에 운행하는 홀리데이 쾌속 오쿠타마를 타고 빠르게 갈 예정. 왠지 7시 44분차를 타기엔 너무 이른거같아서 8시 19분 열차를 타려고 7시 알람셋팅하고 여유롭게 잤었는데... ? 하 쉬.... 알람울리고 한 번 끄고 알아서 일어나야지 생각했다가 이런꼴이... 저 시간에 씻고 이케부쿠로역에서 신주쿠역 이동해도 도저히 시간이 안나오기에 홀리데이 쾌속은 포기... 그냥 오메특급타고 갑니다. 타치카와역에서 오메선으로 들어가는데 오메선에부턴 반자동도어로 바뀌기때문에 내릴땐 버튼을 누르고 내립시다. 본인이 마지막으로 내린다면 닫는버튼 눌러주면서 내려주는게 센스. 물론 안 누르고 내린다고 문이 열린채로 출발하거나 하지는 않습니다...